Home > 고객센터 > 방명록

방명록

방명록 용군휘는 가슴의 끓는 피를 주체하지 못하고[[샌즈카지노]]
2020-12-21 15:05:33
추자연 <> 조회수 10
61.32.84.222

한데 두 졸개의 무자비한 주먹질과 발길질은 지독한 고통이었다.

동시에 자신이 왜 이런 고통을 당해야 하는지 납득할 수 없는 분노를 느끼게 되었다.

고통과 분노!

그동안 단조롭게만 살아온 그의 감정이 복잡해지면서 그의 가슴에서 생전 처음 살의마저 치솟아 올랐다.

“이야아!”<a href="https://www.casinobauble.com/sandscasino" target="_blank" title="샌즈카지노">샌즈카지노</a>

용군휘는 가슴의 끓는 피를 주체하지 못하고 두 주먹을 불끈 쥐었다. 소림오권 중 호권이 전개되면서 두 졸개가 주춤 뒤로 물러섰다. 

한 명은 코가 깨져 코피가 흘렀다.

“어라, 이 새기 봐라?”

“감히 우리를 쳤어?”샌즈카지노

용군휘는 호권인 호권연골의 자세를 취했다.

“당장 치치를 풀어주고 물러가세요!”

털보는 용군휘의 자세를 보고는 콧방귀를 꼈다.

<a href="https://www.casinobauble.com/sandscasino" target="_blank" title="샌즈카지노">샌즈카지노</a>